여성전용bar

여성전용bar - 개요

글쓴이 : NY24A84P942 회

여성전용bar - 설명



여성전용bar 았지만 그순간 갑자기 주위가 빙글 돌았다. 빛을 보지않는 암흑의 눈으로
보는 세상이 회전하는 모습은 진짜 특이했다.
"젠장!" 여성전용bar
나는 이를 악물고 쉐도우 아머의 여성전용bar 손톱으로 벽화를 찍었다. 팔마에 관련된


일화가 새겨진 벽화지만 나는 그 얼굴에 손톱을 박아넣고 멈춰섰다. 이러
니까 마치 팔마의 얼굴에 일부러 상처를 내려고 찍은 것 같잖아?
"젠장! 이 빌어먹을 괴물! 힘만 있는게 아니라 실력도 있잖아?"
"앗! 저기다!" 여성전용bar
그런데 그때 횃불을 들고 있는 놈중 한놈이 나를 발견하고 그렇게 외쳤

여성전용bar
 <b>여성전용bar</b>
여성전용bar


다. 여성전용bar 그순간 철시가 두두둑 날아들었다.
"윽!"
나는 불로 지지는 것 같은 통증을 느끼고 밑으로 미끄러졌다. 쉐도우 디
펜더로 막았지만 철시가 그걸 꿰뚫고 나의 몸을 찌른 여성전용bar 것이다. 만약 쉐도
우 아머가 없었다면 그대로 관통당해서 죽었을 것이다.

여성전용bar
 <b>여성전용bar</b>
여성전용bar


"크우우우!" 여성전용bar
"으윽. 여성전용bar 이, 이자식들!"
나는 몸을 앞으로 날려서 아직 조금 남아있난 샹들리에의 끈을 잡고 날아
올라 미노타우르스에게 쏘아져나갔다. 미노타우르스는 도끼를 들고 나를


막으려 했지만 나는 공중에서 쉐도우 팡을 녀석에게 여성전용bar 갈긴 뒤 샤프니스 소
드를 양손으로 단단히 쥐었다.
"크악!"
쉐도우 팡이 미노타우르스의 어깨에 작렬하면서 그 도끼와 뿔을 자르고
피를 뽑아내었다. 나는 지상에 착지하면서 동시에 여성전용bar 검으로 녀석을 쪼개버


렸다. 여성전용bar
"크워어어어."
-벌컥...
미노타우르스의 피가 나를 머리부터 뒤덮었다. 마치 피의 비를 맞는 것
같다. 나는 그걸 느끼고 쉐도우 아머로 철시를 뽑아내었다. 렉스의 몸에


박힌 화살을 뽑을 때는 그냥 아무생각없이 뽑았는데 내몸에 박힌걸 뽑으
니 눈물이 다 나온다.
-때그르르르르...
철시는 돌바닥 위에서 요란한 소리를 내며 구르기 시작했다. 나는 자리에
서 일어나서 옥상으로 향하는 계단으로 올라갔다. 이 위에 여성전용bar 메이파가 있


다. 제발.... 무사해라.
"으으윽...."
나는 여성전용bar 계단을 오르다가 문득 뒤를 돌아보았다. 내 발자국마다 피가 계단을


물들이고 있었다. 이런 몸으로, 이단심문관을 여성전용bar 이길수 있을까? 그리고, 이
긴다하면, 그후 탈출은 할수 있을까?
< 계 속 >
여성전용bar
<휘긴경 대극장>

여성전용bar
 <b>여성전용bar</b>
여성전용bar


휘: 자 오늘은 인터뷰를 쉽니다. 쉬고 싶어. 하하하.^^
윌: 뭐, 뭐라고?!
휘: 엇 이런, 윌사쿠잖아. 여성전용bar 윌사쿠녀석. 왜 왔어?


윌: 여성전용bar 내 이름은 윌카스트다. 윌사쿠가 아니야.
휘: 자 그럼 윌카스트, 질문을 하겠소. 벨론델은 왜 잡아갔어?윌: 그야 당연한 것 아닌가? 남자는 여체를 노린다. 이 한마디로 설명하지. 여성전용bar
여성전용bar

여성전용bar
 <b>여성전용bar</b>
여성전용b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