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복권615회

로또복권615회 - 개요

글쓴이 : YGV5XF7D920 회

로또복권615회 - 설명



로또복권615회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로또복권615회
제 16 화 : K의 예고장#1
------------------------------------------------------------------------

로또복권615회
 <b>로또복권615회</b>
로또복권615회


팔마력 1548년 7월 17일
로또복권615회 우기가 끝나가고 있었다. 우기가 끝나면 지긋지긋한 무더위의 시작. 그래
서 나는 가죽 갑옷을 로또복권615회 벗고 가벼운 옷으로 갈아입었다. 사실 쉐도우 아머
가 있는 이상 나에게 갑옷은 필요가 없었다. 그렇지만 주위사람들이 내


맨살에 칼날이 잘 안들어가는 걸 보면 뭐라고 생각할까? 그래서 나는 방
어구의 원래 목적보다는 순전히 위장을 위해서 가죽갑옷을 입었던 것이
로또복권615회 다.

로또복권615회
 <b>로또복권615회</b>
로또복권615회


그렇지만 이제는 주위사람들이 다들 로또복권615회 내 정체를 알고 있으니 그런 어설픈
위장을 할 필요가 없었다. 그나저나 너무 쉽게 알려준 거 아냐? 펠리시아
공주야 그 자작에게 잡혀갔을 때 부득이하게 알게 되었다지만 말야. 하지
만 원조 로그마스터도 자기 정체는 숨기고 다니질 않았다 한다. 그저 잡
으려고 덤비면 다 뿌리치고 달아나 버리고 아름다운 여성을 발견하면 자

로또복권615회
 <b>로또복권615회</b>
로또복권615회


신의 로또복권615회 미모와 유명함이 합쳐진 묘한 카리스마로 유혹해서 염문도 많이 뿌
려대었다. 만약 디모나의 조상인 그 아메리안의 클랜로드에게 반하지 않
았더라면, 그래서 라이오니아 왕국을 쑥대밭으로 만들면서까지 그녀에게
구애하지 않았다면 누구라도 윈드워커의 후예임을 주장할 수 있을 것이


로또복권615회 다.<그정도냐...>
"자 필요한 물자는 다 보충했지?"
나는 그렇게 디모나에게 물어보았다. 우리는 잡화점등에 들러서 보급품을
보충하고 마악 도시의 남문으로 나오고 있는 중이었다. 디모나는 로또복권615회 마차위
에서 나를 보곤 어께를 으쓱 해보였다.


"나는 별로 필요한 건 없는데. 저 마차는 어떻게 하지? 마차를 둘이나 끌
고 다니면 말먹이가 장난 아니게 드는데. 길가의 풀만 뜯어먹는 것도 한
계가 있다고. "
로또복권615회 "그래?"

로또복권615회
 <b>로또복권615회</b>
로또복권615회


나는 그렇게 반문했다. 나야 뭐 말을 다뤄봤어야 알지? 어쨌거나 디모나
의 말이 맞겠지. 생풀은 수분이 많이 있는데다가 엄청난 양을 먹어야 하
는데 강행군을 할 말들에게는 로또복권615회 좋은 식사가 되지 못하겠지. 거참 나는 말

로또복권615회
 <b>로또복권615회</b>
로또복권615회


이라면 풀 뜯어먹고 사는 줄 알았는데. 나름대로 관리에 신경을 써줘야 하는구나. 그렇지만 렉스 일행은 확실히 마차를 로또복권615회 끌고 다닐만큼 인원이 된
단 말야! 혼자서 마차를 끌고 있는 디모나 네가 잘못이지! 로또복권615회